전자어음동향 상세보기

11월 말 누적 P2P대출액 1조6516억...연체율 1.78%p ↓

작성일시: 2017.12.12

"11월 말 누적 P2P대출액 1조6516억...연체율 1.78%p ↓"

이민아 기자 

 

 

입력 : 2017.12.05 18:43 

 

 

한국P2P(개인간·Peer to Peer)금융협회는 11월 말 기준 누적 대출액이 1조6516억원으로 전월 대비 5%(794억원) 증가했다고 5일 밝혔다.

 

 

 

 

항목별로 살펴보면 부동산담보대출은 4300억원으로 411억원 증가했고, 건축자금 대출은 5553억원으로 420억원 늘었다. 

 

그 외 동산, 전자어음 등 기타 담보대출은 3357억원으로 306억원 

증가했다. 다만 신용대출 규모는 3304억원으로 전달 대비 337억원 줄었다. 법인 신용 대출을 전문으로 하던 ‘펀듀’가 지난달 협회에서 제명되면서 규모가 감소했다. 

 

P2P대출 회사들의 평균 대출 금리는 14.62%였다. 평균 연체율은 4.23%로 전월 대비 1.78%포인트 내렸다. 연체율이 90%에 육박하는 펀듀 제명으로 평균 연체율이 내려간 것이다. P2P업체의 연체율은 현재 대출 잔액 중 상환일로 부터 30~90일 간 상환이 지연 중인 건의 잔여 원금의 비중으로 계산한다. 

 

평균 부실률은 1.35%로 전달 대비 0.23%포인트 증가했다. 부실률은 현재 취급된 총 누적대출취급액 중 90일 이상 연체가 된 건의 잔여원금의 비율이다. 

 

 

 

원문보기: 

http://biz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7/12/05/2017120502553.html#csidx82969f1dcc52479854c1a471d962708 


로그인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[㈜단비대부 귀하]

이 상담 신청과 관련하여 귀사가 본인으로부터 취득한 개인정보를
수집·이용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『개인정보보호법』 제15조 및
제22조, 『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』
제 22조에 따라 본인의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.

이에 본인은 귀사가 본인의 개인정보를 아래와 같이 수집·이용하는
것에 동의합니다.

1. 개인정보의 필수적 수집·이용에 관한 사항
① 개인정보의 수집·이용 목적
· 대출상담신청, 투자상담신청 등
② 수집·이용할 개인정보의 내용
· 개인식별정보(성명, 연락처 등)
③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
· 수집·이용 동의일로부터 개인정보의 수집·이용 목적을 달성할 때까지

※ 귀하는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으나, 이에 대한 동의가 없을 경우 대출상담신청 등이 불가능할 수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.

기업명 또는 사업자 등록번호로 조회하시면 결과가 보여집니다.